본문 바로가기

이웃 마을 이야기(Asia)/중국(China)

상하이에서 엿보는 중국 역사: 손중산 고거 & 일대회지 손중산 고거(Sun Yatsen's Former Residence) 우리에게 쑨원으로 잘 알려진 신해혁명의 주역. 그가 살았던 집이 상하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어 산책 겸 다녀왔다. 본명은 '손문', '중산'이라는 호를 가진 그는 중국에서는 '쑨중샨'이라고 불린단다. 중국 곳곳에 있는 '중산거리', '중산공원' 등은 모두 쑨원의 호를 딴 이름이라고 한다. 쑨원은 중국이 현재의 모습을 갖출 수 있도록 밑거름을 만들었고, 대만과 중국 모두에게서 존경받는 인물이라 그에 대한 궁금증이 커져만 갔다. 더군다나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다녀온 뒤 '중국의 임시정부'라는 말은 더 이상의 이유를 찾을 필요가 없게 만들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에서 10여분을 걸었을까, 말끔하게 정리된 거리는 중국에 대.. 더보기
상하이에서 지하철 타고 떠나는 수향마을 여행, 주가각(주자자오) 주가각(Zhujiajiao, 朱家角, 주자자오) 상하이 근교(50km 거리) 강남 수향마을 중 하나. 상하이의 베니스라 불리는 수향마을 중 가장 가까운 거리에 있어 시간이 아쉬운 여행자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명나라 때부터 마을이 발달하기 시작했고, 운하를 따라 수 많은 물류가 오갔다. 반나절 관광으로도 충분해 상하이에서 잠시 시간 내어 방문하기 좋다. 2018년 1월부터 지하철 17호선을 타고 여행할 수 있어 접근성이 높아졌다. ※ 상하이 지하철 노선 출처: 상하이 메트로 http://service.shmetro.com/en/ 아침 비행기로 상하이에 도착한 후 가장 먼저 찾아간 곳은 수향마을 중 하나인 '주가각'이다. 작년(2017년)까지만 해도 지하철 노선이 없어 버스를 타거나 투어를 신청해 가야했는.. 더보기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99주년에 둘러보는 상하이 임시정부 유적지 & 루쉰(홍커우)공원 윤봉길 기념관 우연히 오늘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이라는 사실을 접하고, 지난 달 다녀온 상하이 임시정부 유적지 생각이 났다. 짧은 일정 중에 꼭 다녀와야 할 곳 1순위로 꼽았던 곳이라 방문하기 전부터 기분이 꽤 들떠 있었다. 상하이 핫플레이스로 손꼽히는 신천지 주변에 있는데 유심히 살펴보지 않으면 그냥 지나칠 수 있을만큼 일상적인 분위기이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유적지가 있는 건물은 여전히 사람들이 생활하고 있는 삶의 일부였고, 그 덕분에 당시의 모습을 어렵지 않게 상상할 수 있었다. 비교적 최근에 와서야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듯 하다. 방문시 사람들이 그리 많지 않아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었던 반면 좀더 많은 사람들이 와서 우리의 역사에 관심을 가지면 좋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화려한 신천지 쇼핑몰에서 5분여 거.. 더보기
[칭따오] 거리의 음악가 음악의 시인 칭따오 시내를 돌아다니다 발견한 한 음악가. 번화가였는데 길거리에 앉아서 이렇게 연주하는 사람이 몇 있었다. 악기의 소리가 얼마나 멋진지... 소리를 카메라에 담을 수 없어 너무나 슬펐다. 더보기
[칭따오] 청도 중산성당 청도(칭따오) 중산 성당 청도에 있는 주교좌성당이다. 청도 번화가인 중산로에 있는 곳이다. 독일의 건축가가 지었다고 하는데 청도에 있는 건축물은 독일의 영향을 많이 받은 것 같다. 우리나라 성당과 크게 다른 것은 없어보이는데 6차 바티칸 공의회 이전 지어진 것이라그런지 특유의 특성이 남아있다. 많은 제대라던가 제대의 방향이라던가 등등.... 규모는 엄청나게 크다. 원래는 입장료가 있지만 나는 이 성당을 이용하는(?) 신부님과 동행해 입장료없이 들어갈 수 있었다. 성당에 입장료를 내고 들어가야한다는 건 아직까지도 이해할 수 없는 일이다. 이 성당에서 울리는 소리 정말 멋지다. 신부님께서 소리를 들려주신다고 성가를 잠깐 부르셨는데 예술이었다. 컴퓨터 하드를 날려버리는 바람에 청도사진은 싸이에 있는 사진밖에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