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리스탄

[나가사키] 니시사카 성당과 26성인 기념관 나가사키 시내에 있는 니시사카 성당으로 이 곳은 26성인 기념상과 함께 있다. 니시사카 공원은 일본에서 최초로 가톨릭 신자들이 순교한 장소로 그들이 처형된 니시사카 언덕에 성당과 함께 마련되어 있다.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박해로 바오로 미키를 비롯한 17명의 순교자가 이 곳에서 십자가형을 당했고 현재 이들은 성인의 반열에 올랐다.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박해로 순교한 26명의 성인을 기념하는 상으로 그 중엔 미키 바오로도 있고, 어린 아이도 3명이나 있다. 최초로 가톨릭 신자들이 순교한 곳인데 이 곳을 선정한 이유는 외국의 선박들이 드나드는 나가사키 항구가 바로 보여 그리스도를 전할 경우 이렇게 된다는 본보기를 보이기 위해서라고 한다. 잔인한 인간들... 그 이후에도 많은 순교자들이 있었다. 청동으로 만들어진.. 더보기
[시마바라] 운젠지옥과 순교지 일본을 찾는 관광객들이 거의 빼먹지 않고 한번쯤은 방문하는 곳이 '지옥'이라는 곳이다. 일본의 화산지역에는 '지옥'이라는 명칭이 거의 다 붙어있다. 땅아래에서 솟아오르는 뜨거운 증기와 물이 꼭 상상 속의 지옥과 같은 모습이라 그렇게 명칭화한게 아닐까하는 생각이 든다. 입구부터 유황 냄새가 엄청나게 풍겨서 안내문이 없어도 온천지대라는 것을 누구나 알 수 있을 것이다. (유황냄새는 정말 만만찮다. 거기다 참을 수 없는 후덥지근함이란...) 워낙에 유명한 관광지라 전세계 관광객들의 끊임없는 발걸음이 이어지는 곳이다. 물론 우리가 갔을 때에도 많은 사람들이 있었다. 이 곳은 몇 년전에도 화산의 폭발이 있을 정도로 현재에도 화산작용이 일어나고 있는 곳이다. 말그대로 휴화산이다. 날씨도 후덥지근한데 온천의 열기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