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 맛집

대구 팔공산 빈티지 카페 '앤지스 앤틱 갤러리' 주말 오후, 오랜만에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한 후 드라이브 겸, 기분전환 겸 팔공산으로 향했다. 덕분에 찾게된 아름다운 카페, '앤지스 앤틱 갤러리(Angie's Antique gallery)' 산 중턱에 골목길을 따라 들어가야 있어 조금 찾기 어렵지만 한번쯤 가볼만한 카페로 등극! '앤틱 갤러리'라는 이름에 걸맞게 앤틱스러운 소품들이 카페에 한 가득이다. 겉에서 볼 땐 작은 카페처럼 보였는데 실내 크기도 크고, 나름 룸 형식으로 된 곳도 있어 프라이빗 하게 이용할 수 있다. 많은 손님들이 카페에 들어와서 주문보다 구경에 더 신경쓰는 듯 했다. 급격하게 더워진 날씨에 다들 차가운 음료로 주문. 스무디, 아포가토, 커피 다 좋았지만 티라미슈는 아쉽~ ㅠ 몇 년을 모은 걸까? 얼마나 관심이 있으면 이렇게 모.. 더보기
내가 아는 최고의 오리요리집, 이조명가 주소를 수정하다가 같은 글이 다시 발송되었습니다. 죄송합니다. ㅜ.ㅜ 평소에 너무나 소개하고 싶었던 식당이었는데 적당한 기회를 찾지 못해 마음에만 담고 있던 곳이다. 원래 왜관에 있던 곳이라 특별한 날에 찾던 곳인데 팔공산 쪽으로 이사를 오면서 찾는 횟수가 다시 많아졌다. 사장님은 이사오기 전이 훨씬 좋았다고 계속 말씀하시는데 분위기는 왜관이, 위치로는 이곳이 맘에 든다. 사실 이사하면서 예전의 아담하면서도 고즈넉한 모습은 싹~ 사라져버렸다. 꼭 우리집에서 밥먹는 것 같은 느낌이었는데 지금은 넘 커져버렸다. 1층은 넓은 홀로, 2층은 개별 방으로 구성되어 있다. 급하게 찾아왔던 지난번엔 1층 홀에서 먹었는데 예약했더니 2층 방으로 주셨다. 대표요리는 오리쟁반이다. 내가 제일 좋아하는 것도 오리쟁반이다. .. 더보기
고집이 만들어낸 청정밥상 유기농 뜨락 이플 지난 겨울부터 맘대로 먹지도 못하고 움직이지도 못했던 엄마와 함께 급외식을 위해 찾아나선 곳이다. 처음보다 나아지시긴 했지만 음식조절이 필요하기 때문에 외식도 쉽지 않다. 일단 맛도 중요하지만 그 보다 건강을 거스를 수 있는 요소가 들어간 음식은 절대 사절이었기 때문에 떠오르는 곳이 이곳 밖에 없었다. '유기농'이라는 낯설은 이름이 사람들에게 알려질 즈음하여 생겨 나름 험난한 길을 걸어 지금의 자리를 꿰차고 있는 많지 않은 유기농식당 가운데 하나인 곳으로 지금은 '명품음식점'이라는 이름까지 얻었다. 오랜 노력의 결과였는지 작년에는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상까지 수상하고 출장뷔페와 도시락으로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기도 하다. 처음부터 이 자리에 있었던 곳은 아니고, 주차와 교통, 고객, 빛(?) 따라서 이곳으로.. 더보기
[대구맛집] 하누소 대구수성점에서 맛보는 삼색 갈비맛 몇 일간 편찮으셔서 식사도 제대로 못했던 엄마께서 검사를 받으시고 축~쳐져 계시길래 기분전환 겸 영양섭취 겸 해서 찾게된 라는 음식점입니다. 위드블로그에서 리뷰요청을 받은 것도 있었지만 무엇보다 집에서 멀지 않아 어머니를 모시고 가기에 적격인 곳이었거든요. 음식점 판단의 최우선은 음식이 맛있어야 한다는 것이지만 아무리 맛있는 곳이라도 깔끔하지 못한 곳이라면 다시 가기가 꺼려지기 마련인데 일단 깔끔하다는 점에서는 하누소는 높은 점수를 줄 만하더군요. 하누소의 대표적인 메뉴는 맛짱갈비와 한우불고기, 갈비찜전골, 갈비탕 정도로 꼽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 외에도 홍어회와 수육, 냉면 등이 있었지만 고기집에서는 고기가 먼저 아니겠습니까. ㅎㅎ 저녁식사를 하기에는 조금 이른 시간에 들러 손님들이 별로 없었는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