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우나 라니 호텔 & 방갈로

[하와이] 마우나 라니 베이 호텔에서 빠질 수 없는 최고의 서비스(3)-환상적인 스파! 마우나 라니 베이 호텔은 숙박시설로도 아쉬울 것 없는 완벽한 쉼터이지만 둘째라 하면 서러울 만한 부대시설도 충분히 갖추고 있는 곳이기에 호텔 자체만으로도 여행의 큰 즐거움을 제공하는 곳이다. 쇼핑시설(기존 호텔에서 봐왔던 작은 쇼핑점과는 비교도 되지 않는 하나의 쇼핑 단지이다)과 스포츠시설(테니스코트, 골프장, 수영장, 헬스장 등), 스파시설 등 무수히 많은 부대시설들을 갖추고 있어 이 많은 것들을 걸어서 둘러 본다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한 일이다. 그 중에서도 골프장과 스파시설은 미국 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손꼽히는 곳이라고 한다. 골프장의 경우에는 1988년 이후 매년 Golf Magazine이 선정하는 골프장으로 금상을 수상했으며 매년 시니어 스킨 골프 게임을 치르고 있다고 한다. 골프는 해 본적이.. 더보기
[하와이] 빅아일랜드 럭셔리 호텔, 마우나 라니 베이 호텔 & 방갈로(2)-다양한 타입의 객실 아침에 일어나 식사를 위해 베이 테라스(THE BAY TERRACE)로 향했다. 오픈형의 레스토랑은 아침의 싱그러운 햇살을 머금고 하루를 열어준다. 따뜻한 편지의 주인공인 Bree를 만나 식사를 하는 동안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호주 출신이라는 그녀는 이곳이 참 맘에 든다고 하면서 연신 호텔에 대한 자부심으로 자랑에 자랑을 이어갔다. 이런 친절한 미소와 따뜻함을 가진 직원을 데리고 있는 호텔은 행운이란 생각을 하며 빅아일랜드에서의 아침을 맞는다(사실 아웃리거에서는 아침식사를 제공해주지 않아 살짝 맘이 상했다는...-모든 호텔은 아침식사 포함이라 생각한 내 탓도 있지만). 오른쪽 사진에 자주색 치마를 입고 Travie(트래비)를 들고 있는 그녀가 Bree다. 마주치는 사람이 누구든 반갑게 인사한다. 지금은.. 더보기
[하와이] 빅아일랜드 럭셔리 호텔, 마우나 라니 베이 호텔 & 방갈로(The Mauna Lani Bay Hotel and Bangalows) (1) 빅아일랜드에서 두번의 밤을 보냈던 숙소, 마우나 라니 베이 호텔 & 방갈로(The Mauna Lani Bay Hotel and Bangalows). 힐로에서 한참을 달려 도착한 이곳은 호텔이라기 보다는 하나의 관광단지를 방불케 한다. 빅아일랜드의 코할라 코스트는 해변에 줄지어 서 있는 럭셔리 호텔로 이미 많은 여행자들에게 유명한 곳이라 한다. 밤 늦은 시간에 도착했음에도 너무도 반갑게 달려나와 레이까지 걸어주고, 시원한 과일 음료를 내어주는 그들의 친절함에 잠시나마 먼 곳에 있는 친척을 만나러 온 것 같은 느낌을 가질 수 있었다. 차갑지 않았지만 목을 축일만큼 시원했고, 진하진 않았지만 과일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어 여운이 긴 첫 만남이 되었다. 560호, 카드키를 받아들고 방까지 가는 길은 설레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