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몽 생 미셸] 하늘아래 천사가 되고 싶은 사람들 갑작스런 블로그 이동으로 작년 여름 여행 이야기에 너무 소홀했다. 별거 아닐거라고 덤벼들었는데 결코 쉬운 일이 아닌 것 같다. 일반 이사는 포장이사라도 있지만 블로그는 포장이사를 할 수 없으니 말이다. 그간 잠시 쉬었던 프랑스 여행! 다시 시작합니다!! 수도원을 한바퀴돌고 이제는 다시 내려가야 할 시간. 아래에서 높이 솟아있는 첨탑을 보며 올라갈 때에는 단숨에 올라갈 듯이 힘이 불끈 솟아올랐는데 구석구석을 돌아보고 내려오려니 아쉬움인지, 정말 힘이 빠진건지 올라갈 때와는 다른 느낌을 가지게 한다. 아마도 이곳을 떠나야 한다는 아쉬움이 내 머리꼭지를 부여잡고 있기 때문이리라. 저기 앉아있는 그들도 나와 같은 맘일까? 가만생각해보면 이곳에서 사철을 살기란 쉽지 않았을 것 같다. 지금이야 여름이라 시원한 맛이.. 더보기
[비엔나] 호프부르크 왕궁에서 마리아테레지아를 만나다. 토요일 오후 늦게 비엔나에 도착하여 저녁타임은 그냥 넘기고 다음날 아침 일찍부터 뛰쳐나갔다. 온전히 하루를 보낼 수 있는 시간이 이날 하루 밖에 없었기 때문에 넓은 비엔나를 다 보기 위해서는 한걸음이라도 빨리 옮겨야했다. 그런데 우리 마음이 너무 급했나보다. 첫번째로 도착한 호프부르크 왕궁에는 문을 열지 않았다. 그래도 넓은 정원과 주변 건축물들을 보는 것만으로도 시간을 보내기 충분했다. 사람들이 별로 없는 곳에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영광도 얻을 수 있었다. 하루종일 관광을 할 예정이라면 1일권이 훨씬 좋다. 빈서역에서 지하철을 타고 출발하여 웨스트 반호프 역에서 지하철을 타고 내리니 바로 박물관지구인 쿼티어 박물관(Museums Quartier)이 나왔다. 이 곳에는 레오폴트미술관, 무모크미술관, 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