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후돔

[후쿠오카] 여행의 시작 이번 크루즈 여행의 마지막 기항지 후쿠오카에 도착했다. 후쿠오카는 한번 지나쳐 본(?) 경험이 있는지라 조금은 편안한 느낌이 든다. 그리고 어색하지 않게 이 도시를 둘러볼 수 있을 것 같은 생각도 든다. 지난번 이곳을 그냥 지나쳐간 것이 못내 아쉽두만 그리 오래지 않은 시간 내에 이곳에 올 수 있어 기쁜 마음이 한가득이다. 조금 더 알아간다는 설레임과 마지막이라는 아쉬움이 함께하며 이곳 여행을 시작한다. [후쿠오카, 福岡] 후쿠오카는 일본의 7번째 도시이며 큐슈에서는 가장 큰 도시이다. 동시에 일본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꼽힌다. 실제 거주 인구는 130만 이지만 유동인구는 350만이 넘는 작지만 활기찬 도시이다. 이렇게 유동인구가 많은 이유는 후쿠오카가 공업도시라는 점도 있지만 요즘은 소비도시로 더.. 더보기
[후쿠오카] 일본과의 첫 대면 - 하카타 항 부산국제항을 떠나 후쿠오카의 하카타항으로 향하다. 오래 전부터 계획되어 있던 일정이었지만 일본에 대한 무의식적 인식의 영향일까 그다지 설레임은 없었던 것 같다. 단지 나가이 다카시와 엔도 슈사쿠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는 좀 가지고 있었지만. 집단무의식이란 참 무서운 것이라는 생각을 했다. 가이드가 후쿠오카에 도착해 버스로 이동하면서 단순히 우리가 가진 일본에 대한 인식, 편견을 버리고 있는 그대로, 그 사람들을 보고 인식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말을 했는데 나에게 4일의 시간은 오랜 시간동안 박혀있던 편견을 버리기엔 짧은 시간이었던 듯 하다. 물론 약간의 변화는 있었지만... 마음으로는 먼 나라이지만 정말 가까운 나라였다. 대구에서 서울까지보다도 훨씬 가까운... 후쿠오카 야후돔 지나가다 뭔가 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