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천연기념물

[부산] 범어사의 맑고 청정한 기운이 시작되는 곳, 등나무군락지 산사의 분위기를 한마디로 이야기한다면 뭐라고 할 수 있을까? '고즈넉하다'는 말로도 충분하지 못한 이 분위기를 어찌 말할 수 있을까. 생동감 있으면서도 고요하고, 한적하면서도 가득차 있으며, 아늑하고 따뜻하게 감싸주는 분위기를 가진 곳, 바로 부산시에 있는 범어사의 모습이다. 오랜 역사를 대변하는 듯 입구부터 문화재의 향기가 솔솔 풍겨나온다. 마음마저 꽁꽁 얼어붙은 겨울이라 모든 것이 멈춘줄로만 알았는데 두꺼운 껍질 안으로 생명을 간직하고 있음을 숨길 수가 없는 모양이다. 본격적인 범어사 순례 전 거쳐야 할 곳이 있다. 범어사를 따라 굽이쳐 흘러내리는 계곡 한 편에 무리지어 자라고 있는 등나무군락지가 바로 그 곳이다. 넓게 퍼져있는 군락지는 산사를 순례하기 전 몸과 마음을 정비하기에 제격인 곳이다. 몇 .. 더보기
[제주도] 우도8경 따라 고고씽~ 오늘 하루 일정은 우도탐험! 지난번 왔다가 배가 안뜨는 바람에 발길을 돌려야 했던 아쉬운 기억이 있어 이번엔 꼭 갈 수 있는 행운이 오길 바랬는데 다행이다. 비록 성산 일출봉은 구름인지 안개인지 정체를 알 수 없는 무언가에 가려 보이지 않지만 해는 간간히 보이고, 파란하늘도 보이니 충분히 좋은 구경하겠구나 생각하고 우도로 가는 배에 몸을 실었다. 우도항구에 도착하니 줄지어 서있는 버스들이 관광객들을 기다린다. 우도는 걸어서 다녀야 하나? 어쩌나? 고민했는데 이런 방법이 있었구나. 관광버스를 타면 우도 전체를 둘러볼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움직이는 거라 시간에 쫓기기는 하겠지만 그래도 우도의 중요한 곳들을 다 볼 수 있다. 우도라는 이름은 소가 누워있는 듯한 모습을 하고 있는 섬이라 그렇다는데 우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