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캐널시티

[후쿠오카] 캐널시티 하카타에서 라멘먹기(라멘스타디움) 정오에 분수쇼를 봤으니 이젠 식후경! 점심은 이미 라멘으로 하기로 일행과 약속을 한 상태이다. 약속이 아니더라도 후쿠오카에서 라멘을 먹지 않고 돌아간다면 두고두고 섭섭할 일이다. 라멘을 먹기 위해 향하던 중 고소한 향이 풍긴다. 두리번~ 두리번~ 아하! 타코야키다. 세번째 일본이지만 처음보는 타코야키다. 사실 일본에서는 다른 것들보다 타코야키와 오코노모야키를 꼭 먹어보고 싶었다. 그동안 구경도 못했는데 여기서 만나게 되는구나. 반갑다! 돌돌 말아가며 만드는 모습만 봐도 재미있다. 망설임, 주저함 전혀 없이 타코야키를 먹으러 들어간다. 라멘을 먹으러 가는 길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너무나 먹음직스럽다. 갯수에 따라, 얹어진 소스에 따라 종류가 다르다. 우린 8개 짜리(500엔)로 주문했다. 2명이 8개를 먹고.. 더보기
[후쿠오카] 쇼핑과 먹거리의 천국 캐널시티 하카타 후쿠오카에서의 두번째 여정지 캐널시티이다. 캐널시티는 종합쇼핑센터이다. 사실 개인적으로 후쿠오카를 둘러본다면 캐널시티는 우선순위에서 한참 밀렸을지도 모르겠다. 어찌보면 쇼핑도 여행의 좋은 컨셉 중의 하나가 될 수 있는데 아직은 내 안에 자리잡기에는 역부족(?)인 것 같다. 나이가 좀더 들면 바뀌려나. 하지만 이번 캐널시티 방문으로 이곳이 단순한 쇼핑센터가 아니라는 점을 꼭 이야기해 두고 싶다. 새로운 건축양식을 도입한 건축물로도 큰 의미를 가진 것 같고, 종합 엔터테인먼트의 장으로도 손색이 없는 곳이다. 작품명: Fuku/Luck, Fuku=Luck, Matrix 캐널시티 입구를 들어서면 익숙한 형태의 장식물이 눈에 들어온다. 이제는 네모난 TV모니터 작품만 봐도 '백남준'이라는 이름이 반사적으로 튀어나.. 더보기
크루즈 기항지 컬렉션-상해, 나가사키, 가고시마, 후쿠오카 누군가는 크루즈 여행의 꽃이 새롭고, 다채로운 기항지를 만나는 것이라고 이야기하더군요. 크루즈 선내에서 만끽할 수 있는 즐거움도 크지만 잠시 멈춰 선 기항지에서 만날 수 있는 광경은 여행에 있어 또 다른 생명력을 부여해주는 것 같았습니다. [한중일 크루즈 기항지 관광] 4월 2일을 시작으로 우리나라를 시작으로 하는 크루즈 여행의 길이 열렸습니다. 한-중-일을 잇는 새로운 바닷길이 지금은 여행의 길로 열렸지만 이를 계기로 하여 더 많은 가능성과 더 큰 관계의 변화를 담아 아시아에 전역에 변화를 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현재 한-중-일 크루즈의 기항지 관광은 2가지 코스로 운행 중입니다. 전 부산(한)-상해(중)-나가사키(일)-가고시마(일)-후쿠오카(일)-부산(한) 순서의 기항지 관광을 했고, 또 다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