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리 최고재판소

[파리] 최고재판소에서 생 미셸광장까지 걸어가기 생뜨 샤펠성당에서 나와서 돌아보니 정말 성당과 최고 재판소가 한눈에 들어온다. 재판소 정원에 성당이 위치한 연유가 뭘까? 재판장을 들어가기 전, 혹은 재판장에서 나와 성당에서 회개하라는 뜻일까? 성당을 한 바퀴 돌고나면 최고재판소 앞마당을 통해 밖으로 나오게 된다. 최고재판소는 로마시대 총독부의 관리청에서 그 역사가 시작된단다. 프랑스 최고 사법기관으로 엄청나게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는 셈이다. 프랑스 혁명때에는 삼부회의 소집이 결정된 장소이고, 혁명재판관리소로 악명을 떨치기도 했단다. 지금도 민사재판과 형사재판이 이곳에서 열린단다. 코너를 살짝 돌아나오면 세느강을 맞이하게 된다. 그 길을 따라 가는 길에 마리 앙투아네트가 수감되었다는 꽁시에르주리도 나온다. 저 많은 창들 가운데에서 마리 앙투아네트가 수.. 더보기
[파리] 프랑스 최고의 스테인글라스가 있는 생트 샤펠성당 오늘은 성당투어의 날인가보다. 노틀담성당을 거쳐 생트 샤펠성당까지 가게 되었으니. 노틈담성당이야 너무나 유명한 곳이니 말할 필요도 없겠지만 생트 샤펠성당은 듣도 보도 못한 곳이라 그냥 살짝 한번 스쳐가면 될거라 생각했다. 노틀담성당과 같은 시떼섬에 위치하고 있어 한번에 돌기에 적당할거란 생각에... But... 표지판은 보이는데 들어가는 길이 없다. 도대체 어디지? 알고보니 최고재판소 안뜰에 있었던 것이다. 지나가면서 '이곳은 최고재판소인데'하면서 지나쳤던 곳. 완전히 눈뜬 장님이다. 바로 코 앞에 두고도 못찾아가고, 여행책자를 2권이나 들고 있었으면서도 제대로 읽지도 않고. 역시 공부안하는 얘들은 티가 난다. 책에 버젓이 최고재판소 안뜰에 있다고 적혀있는데... 어쨌든 찾아서 다행이단 생각을 하며 입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