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a nang

해안선 따라 즐기는 다낭 여행코스(린응사원 & 미케비치) 린응사원(Chùa Linh Ù'ng; 링엄사, 영응사 등으로도 불림)으로 가는 길, 다낭 중심지에서 택시를 타니 미케비치를 지나친다. 미케비치 또한 다낭의 핵심 여행지지만 돌아오는 길에 둘러보기로 하고 해안 드라이브에 한껏 취했다. 해안을 달리던 택시는 어느덧 언덕길에 들어섰고, 불교사원임을 예상할 수 있는 건물이 드러나기 시작했다. 불교문화권이라고는 하나 우리와 다른 불교 건축양식에 사뭇 놀라며 정신없이 주변을 두리번 거린다. 정신없이 택시기사와 만날 약속을 하고, 사람들 무리 속으로 들어갔다. 웅장한 자태에 하늘을 향해 치솟을 듯한 지붕, 화려한 돌장식이 휘감고 있는 기둥은 시선을 빼앗기에 충분했다. 양쪽 끝, 한줄로 길게 이어진 분재들은 대웅전의 화려함을 극대화시키는 듯 했다. 돌연 린응사원이 다낭.. 더보기
경제성으로 선택한 다낭호텔, 민토안 갤럭시 호텔(Minh Toan Galaxy Hotel) & 롯데마트 다낭 & 호이안에서 일주일간 있으면서 다낭에서 2박, 호이안에서 3박을 보냈다. 사람 가득한 호스텔만 전전하다가 오랜만에 호텔에 묵게되니 괜한 설레임~ ^^ 다낭보다 호이안에 중심을 둔 여행이었기에 다낭의 숙소는 경제적 효율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공항에서 가깝고(밤 비행으로 저녁 늦은 시간에 도착), 저렴하면서도 편의성이 높은 곳을 찾다보니 민토안 갤럭시 호텔(Minh Toan Galaxy Hotel)이 눈에 들어왔다. 가장 저렴하게 나왔던 아고다(www.agoda.com)에서 예약했다. 조식 포함 3인/2박 190,000원대(2인은 1박 50,000원대)이니 가격으로 본다면 호스텔 도미토리 격이다. 체크인을 하고 방으로 들어가니 웰컴 과일과 함께 생일케익이 딱! 우왕~~ 일정 중 동생의 생일이 있었.. 더보기
다낭에서 베트남스럽게 먹자! - 미꽝 1A & 콩다방 베트남 여행의 묘미는 아침 산책을 하다가 길거리 난전에서 말아주는 쌀국수를 먹는 것이라고 입이 닳도록 내게 말한 사람이 있었다. 진짜 베트남 쌀국수 맛집은 아침 장사만 하고 문 닫는 집이라는 말을 들을 때 마다 뭉클 솟아오르는 부러움~ 그래서 나도 꼭 해보리라 맘 먹었다. 하지만 조식 포함이라는 숙소 패키지를 쉽사리 버릴 수 없었고, 차선 책으로 점심은 왠만하면 베트남식으로 먹자며 다짐하고 로컬 음식점을 찾았다. 다낭에서 로컬푸드로는 꽤 유명한 Mi Quang 1A(미꽝 1A),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에서도 다낭 음식점 순위 10%에 들어가는 곳이다. 다낭대성당이나 한시장에서 걸어서 갈 수 있어 여행자가 찾기에 꽤 괜찮은 위치다. 그러나 한강변쪽이 아니라 조금 한적한 느낌도 든다. 손님 대.. 더보기